다음 마이피플 연내 2천만 가입자 목표…현재 월간 2백만 명 가입  
 글쓴이:샤른호스트

, Hit : 3441

 다음커뮤니케이션은 30일 오전 서울 신문로 가든플레이스에서 마이피플 3.0 버전과 마이피플 PC애플리케이션을 선보이고 마이피플의 향후 전략을 밝혔다. 



새로운 커뮤니케이션 수단으로 급부상하고 있는 유무선 통합 메신저인 다음 마이피플은 모바일무료통화(이하 mVoIP)를 적용한 2월 이후 월간 200만 가입자를 확보해 현재 700만 이용자를 확보하는 등 큰 인기를 끌고 있다. 



다음은 이날 최근 업그레이드한 마이피플 3.0과 마이피플 PC애플리케이션을 선보였으며, 연내 2천만 가입자를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자신했다. 



- UI, 편의성 대폭 강화한 마이피플 3.0으로 업그레이드 



다음은 최근 아이폰 및 안드로이드폰용 마이피플 애플리케이션의 UI와 편의성을 대폭 강화한 마이피플 3.0 버전을 공개했다. 



이번 업그레이드는 지난 2월 mVoIP를 중심으로 한 2.0 버전에 이은 대대적 업그레이드로 이용자들의 사용성을 더욱 높이는 방향으로 초점이 맞춰 진행되었다. 



이번 업그레이드를 통해 다음은 더욱 심플한 디자인과 모바일에 최적화된 인터페이스를 적용했으며, 가로/세로 모드를 비롯해 친구들의 사진, 생일, 이메일 등의 최신 정보를 바로 확인할 수 있는 편의 기능을 추가했다. 



또한, 대화 내용을 다음 메일에 백업해 쉽게 확인할 수 있도록 했으며, 마이피플만의 특화된 4가지 벨소리와 10개의 새로운 스킨을 적용했다. 이와 함께 중복푸시, 즐겨찾기 등의 기능을 추가했으며, 아이폰용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첨부 파일 내용을 확인할 수 있는 MS오피스 파일 뷰어 기능을 적용했다. 



이외에도 파일 첨부 용량을 20MB로 늘였으며, 대화 폰트 크기와 주고받은 사진 섬네일 크기 조절, 사진보기 화면 플리킹 기능 등 세세한 편의 기능도 이번 업그레이드에 적용했다. 



- 더욱 편리한 메신저 생활 위한 마이피플 PC애플리케이션 공개 



다음은 이날 유무선 통합 메신저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마이피플 PC애플리케이션을 선보였다. 



마이피플 PC애플리케이션은 스마트폰용 마이피플을 통해 가입을 한 후 이용할 수 있으며, PC에 설치 후 휴대폰 인증을 거치면 바로 사용할 수 있다. 



다음 메일 주소록에 있는 친구가 마이피플을 사용하고 있으면 자동으로 친구 목록에 추가되며, 자주 연락하는 친구는 편집을 통해 즐겨찾기에 추가할 수 있다. 또한, 프로필, 알람소리, 채팅창 등을 쉽게 설정할 수 있으며 최대 50명까지 그룹대화를 이용할 수 있다. 다음은 앞으로도 PC만의 차별화된 기능을 추가로 제공할 계획이다. 



다음은 이외에도 감성적인 메시징을 위한 ‘스티커’ 서비스 및 옵트인(Opt-in, 사전동의) 방식의 채널 구독서비스 ‘정보광장’을 곧 마이피플에 적용할 예정이며, 마이피플과 서울 지하철 1~4호선역에 설치된 ‘디지털뷰’를 연동해 다양한 서비스 및 이벤트를 펼쳐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즉, 마이피플이 단순한 메시지 서비스를 넘어 사람과 사람 사이에서 다양한 정보를 구독하고, 모바일과 스크린의 영역을 뛰어넘는 서비스로 자리매김하겠다는 것이다. 



- 마이피플은 메시지가 중심이 아닌 ‘사람이 중심’인 서비스 



다음은 지난해 5월 출시한 마이피플이 올해 2월 mVoIP, 4월 화상통화 등 차별화된 기능을 제공하면서 월평균 200만 명이 가입하고 있으며 현재 700만 명을 넘어섰다고 밝혔다. 이러한 추세를 보면 연말까지 마이피플 이용자는 2천만 명을 돌파할 것으로 보인다. 



이러한 마이피플의 성장에는 ‘사람 중심의 서비스’라는 비전이 주효했다는 평가다. 기존의 타 메신저 서비스들이 ‘메시지’라는 기능에만 집중했다면, 마이피플은 사람과 사람 사이의 관계와 정보에 집중했다는 것이다. 즉, 마이피플은 애플리케이션의 기능과 성능의 업그레이드 뿐만 아니라 서비스를 사용하는 이용자를 이해하고 배려하는 서비스를 지향하고 있다는 것이다. 



다음 김지현 모바일본부장은 “다음은 4G LTE(Long Term Evolution)에서 핵심 킬러앱으로 UC(Unified Communication), 스트리밍 멀티미디어 서비스, N 스크린 기반의 서비스 및 LBS 등을 강조하고 있다”라며, “마이피플은 향후 모바일, SNS의 허브로 발전해 나갈 것이며, 앞으로도 이를 위해 다양하고 편리한 기능들을 순차적으로 선보여 국내 대표적인 유무선 메신저로 자리매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다음은 이날 크게 관심이 늘고 있는 마이피플 mVoIP 이용 패턴에 대해 발표했다. 



다음의 발표에 따르면, 마이피플 이용자들의 평균 통화시간은 4.1분이며, 이용자들이 mVoIP를 가장 많이 이용하는 시간대는 밤 10시경인 것으로 나타났다. 해외 이용자와의 통화 빈도는 미국이 가장 많았으며, 뒤를 이어 중국, 호주, 뉴질랜드, 필리핀, 독일 순으로 나타났다. 또한, 환경별로는 3G-3G 간 통화가 가장 많았으며, 이어서 WiFi-WiFi 간 및 WiFi-3G, 3G-WiFi 순으로 집계되었다.


 

 


추천:
추천:
추천:
추천:손님
추천:손님
추천:손님
추천:손님
추천:손님
추천:손님
추천:손님
추천:손님
추천:손님
추천:손님
추천:손님
추천:손님
추천:손님
추천:손님
추천:손님
추천:손님
추천:손님
추천:손님
추천:손님
추천:손님
추천:손님
추천:자발적한량
추천:


-투데이스피피시 뉴스



테헐
정보력:240
친절도:64
빡실꺼같은데.............................  
(2013-07-16 09:30:58
)
자발적한량
정보력:260
친절도:94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2016-07-23 16:47:22
)
Name
Password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