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로배우 이순재가 갑질 논란에 휘말렸네요  
 글쓴이:반달

, Hit : 1665

원로배우 매니저 "머슴처럼 부리다 해고" VS 이순재 "과장·편파"



https://news.v.daum.net/v/20200630071130298



김씨는 'SBS 8 뉴스'와의 인터뷰에서 

"배우의 일정을 관리하고 이동을 돕는 매니저로 알고 취업했는데, 

두달 동안 배우 가족들의 허드렛일까지 도맡아 하는 머슴 같은 생활을 했다"고 주장했다.



이순재는 "김씨가 4대 보험과 임금 문제에 대해서도 내게 토로한 적이 있지만 

매니저의 고용과 처우에 관한 모든 문제는 모두 학원에서 담당하기에 

학원에 '김씨의 말을 들어보라'고 말해 준 바 있다"며 

"잘못한 부분이 있다면 사과할 수 있지만 부풀려진 부분에 대해서 

7월2일 기자회견을 열어 밝히겠다"고 말했다.





브라질은 생방송중인 기자(여자)에게 칼을 들이밀며 휴대폰 2개를 뺏어 가는 환경이지만

우리나라는 유튜브에도 많이 나오듯 남의 물건 가져가지 않는 의식수준 높은 국민들인데

앞으로 의식수준은 더 높아질것 같습니다.





 
추천:그리운이님이 게시물을 좋아합니다.

  반달
남이 내 인생을 대신 살아주지는 못한다.
스스로 자기 인생에 즐거움을 찾아야 한다.
그러지 않으면 지금 살고 있는 삶이 힘들 뿐이다.

정보력:13050
친절도:10623

zeedwork
정보력:980
친절도:836
 
06-30 10:57
양쪽 말을 다 들어봐야죠.
단지 화면에 보이는 이미지가 현실의 이미지와 다른 사람은 아주 수두룩 하고
또한 그걸 빌미로 돈을 뜯어내려는건 아닌지도 의심해야 하고,
암튼 일단 브레이크 잡고 있어야죠.
추천:앙정
초록물고기
정보력:2300
친절도:11272
 
06-30 11:10
일반적으로는 매니저의 경우 배우가 고용주가 아닌것으로 알고 있는데요
(간혹 배우가 매니지먼트 사장이거나 회장인 경우도 있을 수 있긴하지만... 이순재씨 경우는 아닌듯하네요)

그냥 말 자체만으로 따졌을때 머슴처럼 부렸다...라는건 성립이 될 수도 있지만, 해고했다...는 성립이 안될것 같은 말인데요...
우공이산
정보력:1980
친절도:6765
 
06-30 11:21
끕?이 있어서 시선이 돌아가기는 하는데,
"학원"은 어떤 학원일까요?
그리운이
정보력:2050
친절도:2582
 
06-30 12:08
그리운이님이 이 게시물을 좋아합니다.
견지꾼
정보력:56090
친절도:53299
 
06-30 12:29
흠.....
준이킴
정보력:6080
친절도:5219
 
06-30 12:41
양쪽 말을 들어봐야 알겠지만, 유명 배우 입에서..예전의 매니저들 다들 그렇게 했다는 표현은..인식이 안 되어 있는 것이죠.
St.Hun
정보력:7020
친절도:11398
 
06-30 13:25
좋게 포장한 방송프로그램(전지적 참견 시점)만 봐도 매니저가 별 걸 다 하던데....
연애인 한명의 문제라기보다...
저 업종 자체가 문제가 많은 듯....
워리님
정보력:4610
친절도:8166
 
06-30 13:52
주당 55시간 이상 일했다는데.. 월급은 180이라니.. 최저임금도 안되는 금액이네요. 주휴수당 빼도 55시간 4주 하면.. 189만원쯤인데..
근로계약서, 4대보험, ..이정도만 봐도.. 처우가 나쁜건 팩트고.. 순재옹이 책임이 없을 수는 없을 듯
vendetta
정보력:3950
친절도:27912
 
06-30 18:11
시방새 보도라... 백그라운드에 뭐가 있을지도 모르니 일단 관망.
엔터 및 매니저 업계가 일 험한 건 외부인들도 다 알고 있는 공급 대 수요가 안맞는 관행적인 열정페이 악조건 상황이라.

[김씨는 'SBS 8 뉴스'와의 인터뷰에서 "배우의 일정을 관리하고 이동을 돕는 매니저로 알고 취업했는데, 두달 동안 배우 가족들의 허드렛일까지 도맡아 하는 머슴 같은 생활을 했다"고 주장했다. 쓰레기 분리수거, 생수통 운반 등 매니지먼트 업무와 무관한 일들을 했다는 것이다.]

스케쥴 관리랑 차량 운전[만] 하는 것이라고 알고 취업하는 사람이 있는게 오히려 신기하네요. 예능에서 순화된 것으로만 언뜻 비춰지는 모습들도 거의 일거수 일투족 다 보조하는 비서 수준이던데.

극단적으로는 상상을 해보자면 몇개월 준비된 기획잠입취재일 수도 있고요. 이슈가 큰 파급력 있는 대상을 골라야 하고.
공장에 노동운동하는 사람들 위장 취업하던 것처럼 해당 취업시장의 개선이 될 수 있는 시점이 된다면 좋긴 하겠지만...
매니저는 커녕 가수 조차도 뺑뺑이 돌리듯 혹사되고 수익 분배는 안되던게 불과 오래전 얘기도 아니죠.
솔개-울진BBQ는뻥카!?
정보력:14800
친절도:47400
 
07-01 04:16
유명인의 매니저로 들어가는 큰 이유가..
실력도 인정 못받고, 연줄도 없고, 빽도 없고, 집안도 밀여줄 여력이 없고..
그런 사람들이 매니저 하다가 형성된 인맥과 매니저 하던 유명인의 힘으로 연예인으로 입문하는 케이스를 노리는 거죠..
지금 이름 좀 날리고 있는 연예인들 중에 매니저 출신들이 많은 이유기도 하겠죠?..